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돌잔치 초대 문자 주의, '초대합니다' 문자 클릭했다간…2차 피해 주의

[돌잔치 초대 문자 주의, 사진 MBC 뉴스 화면 캡처]


 

‘돌잔치 초대 문자 주의’. 



최근 돌잔치 초대를 가장한 문자 사기 피해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돌잔치 초대를 가장한 문자를 통해 스마트 폰에 악성 코드를 설치하는 것이다.



28일 경찰청 사이버테러대응센터는 “27일부터 스마트폰을 통해 모바일 돌잔치 초대장을 가장한 악성 코드가 확산하고 있어 이에 대해 주의보를 발령하고 수사에 나섰다”고 밝혔다.



수법은 ‘돌잔치 초대장’, ‘모바일 청첩장’ 등을 가장한 문자메시지로 스마트폰에 악성 코드를 설치시키는 스미싱의 일종이다.



스미싱이란 문자메시지를 이용한 새로운 휴대폰 해킹 기법이다. 웹사이트 링크가 포함된 문자 메시지를 보내 휴대폰 사용자가 링크를 클릭하면 트로이목마를 주입해 범죄자가 휴대폰을 통제할 수 있게 하는 방법이다.



돌잔치 초대 사기 문자를 무심코 클릭하면 악성 코드를 내포한 애플리케이션이 설치돼 소액결제와 결제 정보 등이 빠져나간다. 또 자신의 스마트폰에 저장된 주소록에 저장된 번호로 같은 내용의 메시지가 계속 퍼져나간다.



경찰은 “해당 문자메시지를 받더라도 주소를 클릭하지 말고 경찰에 신고해달라”며 “스마트폰의 소액 결제금액을 제한하거나 스마트폰용 백신프로그램을 설치하는 등 피해 예방에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돌잔치 초대 문자 주의’ 소식에 네티즌들은 “돌잔치 초대 문자 주의, 요즘엔 별의 별 사기 수법이 다 있구나”, “돌잔치 초대 문자 주의하라는데 정말 조심해야겠어”, “돌잔치 초대 문자 주의해야 하는 걸 몰랐으면 깜빡 속을 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