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미홍 "다 잡아들여라…수원지검 공안부 검사님 화이팅"

[사진 중앙포토]
더코칭그룹 정미홍 대표가 통합진보당 이석기 의원 등에 대한 국가정보원과 검찰의 압수수색을 지지하는 입장을 밝혔다.



정 대표는 28일 오전 자신의 트위터에 “다 잡아들여라. 수원지검 공안부 검사님 화이팅”이라며 국정원과 검찰을 옹호하는 글을 올렸다.



또 압수수색 대상자의 명단도 공개했다. 그는 “내란음모혐의 압수수색 대상자 명단”이라며 “‘통진당 우위영 전 대변인, 경기도당 김홍열 위원장, 김근래 부위원장, 홍순석 부위원장, 이상호 경기진보연대 고문, 이영춘 민주노총고양파주지부장, 조양원 사회동향연구소대표, 한동근 전 수원시위원장, 박민정 전 중앙당청년위원장"이라고 적었다.



정 대표는 “이번 체제 전복을 위한 내란음모혐의로 통진당, 진보연대, 민노총, 사회동향연구소 관계자들이 압수수색 받는 걸 보니 역시 이런 조직들이 반국가이며 반사회단체고, 이들이 원하는 것은 대한민국 전복이라는 걸 깨달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KBS 아나운서 출신인 정 대표는 박원순 서울시장을 종북인사라고 비판하고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을 두둔해 논란을 빚은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