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태풍 북상, "15호 태풍 콩레이, 31일부터 제주도 영향권"

[사진 기상청]


 

제 15호 태풍 콩레이가 31일 한반도 인근으로 북상할 것으로 보인다.



27일 기상청 국가태풍센터는 “26일 오후 3시 필리핀 동남동쪽 약 460㎞ 부근 해상에서 15호 태풍 콩레이가 발생해 현재 시속 13㎞의 속도로 북서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오는 30일 오전 3시쯤에는 일본 오키나와 서북서쪽 360㎞ 인근 해상까지 도달할 것”이라며 “31일에는 우리나라로 북상해 제주도 남쪽 먼 바다에 영향을 미칠 전망”이라고 전했다.



콩레이는 현재 소형 태풍으로 보이지만, 일본 오키나와 서북서쪽 약 360㎞부근 해상까지 도달하는 30일 오전 3시쯤에는 중심기압 985hpa, 최대풍속 초속 27m(시속 97㎞)의 중간 강도 태풍으로 발달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기상청은 “태풍 예상 강도 등의 차이가 있어 4~5일 후의 예측은 매우 유동이다. 이후 발표되는 기상정보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태풍 북상 소식에 네티즌들은 “이번에는 태풍 북상에 따른 피해가 없었으면”, “태풍 없는 여름 보내나 했는데 막판에 태풍 북상하네”, “토요일에 놀러가려 했는데 태풍 북상한다니 조심스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