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엄마 전화왔어 방송사고, "착하긴한데…" 어린 딸 스튜디오 난입

[엄마 전화왔어 방송사고, 온라인 커뮤니티]




“엄마 전화왔어” 어린 딸이 전화기를 들고 생방송 중인 스튜디오로 들어왔다. 예상치 못한 방송사고에 아나운서 엄마는 뉴스 진행 중 당황했으나, 침착하게 위기를 넘겼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엄마 전화 왔어 방송사고’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해당 영상은 지난 21일(현지시간) 모로코 메디1 방송의 아나운서인 레나 알와시가 뉴스를 진행하던 중 그녀의 딸이 스튜디오로 들어와 방송사고가 난 장면이다.



알와시의 어린 딸은 엄마의 스마트폰을 들고 화면에 나타났다. 알와시는 딸의 급작스러운 등장에 무척 당황했으나 침착하게 다시 방송을 진행했다. 뉴스 진행 중에 난입한 딸은 휴대폰만 전달하고 유유히 사라졌다.



‘엄마 전화 왔어 방송사고’를 접한 네티즌들은 “엄마 전화왔어 방송사고, 딸이 귀엽네”, “엄마 전화왔어 방송사고, 생방송 뉴스 중에 저런 일이… 대형사고”, “엄마 전화왔어 방송사고, 엄마 진짜 화났네”, “엄마 전화왔어 방송사고, 워킹맘의 비애가 느껴진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