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살 여대생 치고 뺑소니' 운전자 검거…피해자 결국 숨져

[앵커]

여대생을 치고 달아났던 40대 뺑소니 운전자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피해 여대생은 사고 이틀 만에 숨졌습니다.

정아람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밤길을 주행하던 승용차가 횡단보도를 건너는 한 여성을 칩니다.

[쿵(충돌음)… 아이구!]

승용차는 잠시 멈칫하더니 이내 달아나버립니다.

서울 동대문경찰서는 뺑소니 운전자 49살 양모씨를 붙잡아 구속했습니다.

양 씨는 지난 20일 밤 0시30분쯤 동대문구 장안둑길 횡단보도에서 모 대학교 1학년 20살 김모씨를 차로 친 뒤 아무런 구호조치 없이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모씨/목격자 : (사고 소리 듣고) 제가 나왔을 때, 그 여성분 친 차량이 없었고요. 저는 괜찮냐고 물어본 다음 119에 신고했어요.]

경찰 조사에서 양씨는 피해자가 차에 치여 허공으로 뜨는 걸 봤지만 순간적으로 겁이 나 도주했다고 진술했습니다.

사고를 당한 김 씨는 뇌사판정을 받고 병원 치료를 받다 사고 44시간 만에 숨졌습니다.

경찰은 현장에 설치된 CCTV 영상을 토대로 차종을 파악한 뒤 인근 지역에서 사고 흔적이 남은 승용차를 발견해 양씨를 검거했습니다.

[박종선/동대문 경찰서 경위 : CCTV 수사를 통해 그 차량이 검정색 차량이라는 것을 확인하고, 지근거리에 거주하는 사람부터 수사를 시작해서 18시간 만에 피의자 차량을 검거하고…]

김씨는 휴대폰으로 음악을 들으며 횡단보도를 건너다 양씨의 차량을 보지 못하고 사고가 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JTBC 핫클릭

뺑소니 보고도 스마트폰만…피해자, 40분간 길바닥에정신병원 탈출 차량 훔쳐 뺑소니 30대 주부 입건[브리핑] 배우 조승우 아버지, 뺑소니차 검거 도움외제차 몰던 20대 뺑소니범, 알고보니 무면허에 대포차



Copyright by JTBC & Jcube Interactive.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