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권상우 공식입장, "강예빈과 불륜? 나 아닌 다른 분" 지목 후폭풍

[권상우 공식입장, 사진 일간스포츠]
 

배우 권상우가 강예빈과의 불륜설에 대한 공식입장을 전한 가운데, 권상우의 카페글로 인해 네티즌의 궁금증이 이어지고 있다.



27일 권상우 소속사 벨엑터스는 보도자료를 통해 “권상우 씨는 26일 오후 증권가 정보지에 떠도는 본인과 강예빈이 관련된 루머를 접하고 큰 충격을 받았다. 사랑하는 가족과 팬이 받을 고통과 상처를 염려해 자신의 팬카페에 이와 관련한 심경을 직접 올리게 됐다”고 설명했다.



권상우는 26일 오후 자신의 팬카페 ‘천상우상’에 “강예빈씨와 제가 사귄다는 ‘증권찌라시’를 보고 어이없어서! 제가 아닌 다른 분으로 알고 있는데! 짜증 나서 글 올립니다”라는 글로 루머에 대한 불쾌감을 드러냈다.



이어 “저야 웃으며 넘길 수 있지만 사랑하는 제 가족과 팬분들은 무슨 죄인가요. 저를 예전에 이상형으로 뽑아주신 건 감사하지만 저는 그분을 뵌 적도 없고요”라고 루머에 대해 반박했다.



또 “저는 손태영의 남편이자 룩희의 든든한 아빠입니다. 저희를 질투하지 말아주세요”라고 덧붙였다.



최근 증권가 찌라시에는 ‘섹시 여성 스타와 유부남 스타가 일본으로 밀월여행을 다녀왔다’는 루머가 돌았고, 일부 네티즌들은 강예빈과 권상우를 지목했다. 이에 분노한 권상우가 직접 루머를 해명한 것이다.



권상우 공식입장과 카페글에 네티즌들은 “권상우 카페글보니 더 궁금하네, 권상우가 알고 있는 다른 분 누구?”, “권상우 억울한 마음은 알겠는데, 다른 사람이라고 말하는 건 좀 아니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