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주대학교, 과학중점고 대상 전형 신설 학교생활우수자 교차지원 가능

아주대학교는 2014학년도 수시모집에서 선발인원을 확대하고, 과학중점고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고교교육과정연계전형을 신설했다. 수시2차모집 일반전형1(논술)전형 우수선발에서는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폐지했다.



 아주대 수시1차모집에는 아주ACE전형, 특기자전형, 고교교육과정연계전형이 있다.



 아주ACE전형은 입학사정관전형으로 1단계에서 서류 100%로 3배수를 선발하고, 2단계에서 1단계 성적 30%와 면접 70%를 반영해 최종합격자를 선발한다. 아주ACE전형은 자기소개서만 반영되며, 교사추천서·포트폴리오·경력기술서 등의 서류는 접수하지 않는다.



 고교교육과정연계전형은 교육부 지정 과학중점학교 출신자 중 과학중점과정을 이수한 자연계열 학생이 지원할 수 있다. 학생부 70%와 서류 30%로 선발하며, 수능 최저학력기준이 있다.



 주로 자연계열 학과를 선발하지만 경영대학의 e-비즈니스학과도 함께 선발한다. 입학사정관전형이 아니기 때문에 서류에서는 비교과영역뿐 아니라 교외활동, 동아리활동, 논문 작성 등의 포트폴리오 제출도 가능하다. 일반전형1(논술)전형은 올해 의학과 8명을 포함해 559명을 뽑는다. 일반전형1의 30%를 차지하는 우선선발은 논술 70%와 학생부 30%로 최종합격자를 가린다. 수능 최저학력기준은 없다.



한호 입학처장
 한호 입학처장은 “학생부 등급 간의 점수 차이가 높지 않아 논술에 자신 있는 학생이라면 논술우선선발을 노려볼 만하다”고 전했다. 또 한 입학처장은 “논술고사는 고등학교 교육과정을 기본으로 문제를 출제하기 때문에 따로 사교육을 받기보다는 기출문제를 풀어보는 것이 현명한 방법”이라고 귀띔했다.



 학교생활우수자전형은 학생부 70%와 서류 30%로 선발한다. 학생부는 교과영역을 반영하고, 서류는 비교과영역을 반영한다. 비교과영역은 입학사정관이 평가하며 출결과 특별활동, 독서활동 등을 바탕으로 학교생활을 충실히 했는지 평가한다. 수능 최저학력기준이 있다.



 한 입학처장은 “일반전형1의 일반선발이나 학교생활우수자전형은 자연계학생이 인문계열에 지원할 수 있도록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열어두었다”면서 “아주대 인문계열에 관심있는 자연계학생이라면 지원해볼 만하다”고 밝혔다. 또 “아주대는 수시 충원비율이 높은 편”이라면서 “논술전형이나 아주ACE전형의 경우 정시로 이월되는 인원이 거의 없다”고 덧붙였다.



 아주대 수시전형은 9월 4일부터 인터넷으로 접수를 받으며 논술고사는 11월 16일과 17일에 진행된다. 수능최저학력기준이 없는 전형의 경우에는 10월31일(아주ACE전형, 특기자전형)과 12월3일(일반전형1 우선선발) 최초합격자를 발표한다. 수능최저학력기준이 있는 전형의 경우에는 12월6일 최초 합격자를 발표할 계획이다.



  배은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