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종대학교, 적성고사전형, 학생부 비중 높아져

세종대학교는 입학사정관전형의 모집인원을 입학정원의 10%에서 20%로 확대하여 총 460명을 선발한다. 입학사정관전형은 별도의 수능 최저학력기준이 없다. 어학성적이 필수였던 글로벌인재전형은 올해부터 입학사정관전형으로 편입돼 어학성적이 없어도 글로벌 마인드를 가진 학생들의 잠재력을 평가해 선발한다.



 전년도 수시모집의 학생부100%전형과 적성고사전형은 2014학년도에도 진행한다. 다만 적성고사전형의 경우 전년도에 학생부 50%, 적성고사 50%를 반영했지만, 올해에는 학생부 70%와 적성고사 30%로 학생부의 반영 비율이 상향되었다. 적성고사 시험과목도 지난해 언어(국어·영어)와 수리에서 영어와 수학 과목으로 조정됐다.



 기존에 정시 가군에서만 신입생을 선발했던 공군조종장학생특별전형은 계약학과로 신설된 항공시스템공학과에서 선발한다. 국방시스템공학과의 해군장학생특별전형과 마찬가지로 수시 및 정시에서 모두 지원이 가능하다.



 2014학년도부터는 인문계열(영어60%·사회40%), 자연계열(수학60%·과학40%), 예체능계열(국어50%·영어50%)로 계열별 반영교과와 반영비율을 조정하였다. 기존에 수시 및 정시모집에서 전통적으로 국어, 영어, 수학, 사회, 과학 교과를 모두 반영하여 학생부 점수를 산출했던 것과 다르다.



 
정명채 입학처장
일반학생전형은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한다. 인문계열은 국어B·수학A·영어B·사회탐구(2과목평균)영역 중 1개 영역이 2등급 이내여야 하고, 자연계열은 국어A·수학B·영어B·과학탐구(2과목평균)영역 중 1개 영역이 2등급 이내이거나 2개 영역이 3등급 이내여야 한다. 예체능계열의 경우 입학사정관전형과 마찬가지로 수능최저학력기준이 적용되지 않는다.



 세종대학교는 세종 대양인재 프로그램, 글로벌인재 프로그램, 최우수인재 프로그램 및 특성화 장학금 등 다양한 수준별 장학금 제도를 갖추고 있다. 선발된 학생들은 4년간 등록금과 학업 장려금 지원 등의 특전을 누리게 된다. 특히 세종 대양인재 프로그램은 해당 학생을 입학부터 졸업 후 까지 전 과정을 밀착 지원해 글로벌 인재로 성장하도록 지원한다.  



정명채 입학처장은 “세종대의 전통적인 유명학과인 호텔관광대학이나 무용과와 같은 예체능계열과 더불어, 자연과학과 공학분야의 집중 지원를 통해 아시아 100대 대학 진입을 목표로 하고 있다”면서 “기존의 식품공학과와 생명공학과를 통합하여 바이오융합공학과를 신설하는 등 세종대하면 바로 떠올릴 수 있는 차세대 대표 브랜드학과 육성이 그 첫 단추인 셈”이라고 전했다.



배은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