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민대학교, 수시모집 1, 2차로 1681명 선발 모든 전형에 중복지원 허용

국민대학교는 2014학년도 수시모집에서 재외국민을 제외한 전체 모집인원 3325명의 50.5%인 1681명을 선발한다. 수시모집은 1, 2차로 나눠 진행되며, 차수에 관계없이 모든 전형에 중복지원이 가능하며, 9월 4일부터 9일까지 1, 2차 원서접수를 동시에 실시한다.



 수시1차는 입학사정관전형(455명)과 국제화특별전형(212명), 실기우수자특별전형(미술조형·건축·체육·기능·피아노·연기·무용)으로 구분되며, 모두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하지 않는다.



 수시1차 입학사정관전형으로는 국민프런티어특별전형을 비롯해 6개 전형에서 455명을 선발한다.



국민프런티어특별전형은 123명을 모집한다. 인문계 모집단위에서는 법학부·경영학부 경영학전공·경영정보학부·파이낸스보험경영학과에서, 자연계에서는 경영정보학부 경영정보시스템전공, 신소재공학부·기계시스템공학부·건설시스템공학부·전자공학부·컴퓨터공학부·자동차공학과·자동차IT융합학과에서 선발한다. 1단계에서 서류평가 100%로 인문계는 4배수, 자연계는 3배수를 선발하고, 2단계에서 1단계 성적 40%, 면접 60%로 최종 합격자를 가린다.



안성만 입학처장
 수시1차 국제화특별전형은 영어, 러시아아, 일본어, 중국어, 한문 등 외국어 어학성적이 일정 기준 이상인 자가 지원 가능하며, 영어영문학부를 제외한 영어 분야의 경우 어학성적 30%와 면접 70%를 합산해 선발한다. 어학성적 및 모집단위에 따라 지원 자격 및 전형 방법 등이 상이하므로 모집 요강을 통해 확인해야 한다.



 수시2차에서는 921명을 선발하며, 교과성적우수자 특별전형 및 논술우수자전형으로 진행된다. 2개 전형 모두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하나, 논술우수자전형 우선선발의 경우에는 적용하지 않는다. 수시2차 교과성적우수자 특별전형은 588명을 선발하며, 학생부 100%로 우선선발(모집인원의 70% 내외)과 일반선발(30% 내외)로 구분해 선발한다.



 수시2차 논술우수자전형에서는 334명을 모집하며 우선선발(모집인원의 30% 내외)과 일반선발(70% 내외)로 선발한다. 우선선발은 수능 최저학력기준 없이 논술 70%(700점), 학생부 30%(300점)를 합산한다. 일반선발은 교과성적우수자 특별전형의 일반선발과 동일한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하며, 논술과 학생부를 50%(500점)씩 반영한다. 학생부는 교과성적만 반영하며, 1등급부터 5등급까지 격차가 크지 않아 실질적으로는 논술고사 성적이 당락을 좌우한다.



특히 인문계는 오전반(문과/사회과학대학)과 오후반(법과/경상/경영대학)의 문제 유형이 다르므로 지원 모집단위의 문제 유형을 확인해야 한다.



 학생부의 경우 수시1, 2차 모집 전형 모두 인문계는 국어, 영어, 수학, 사회교과, 그리고 자연계는 국어, 영어, 수학, 과학교과를 학년 및 학기별 반영비율이 동일하게 적용한다. 예능계는 국어·영어교과만을 반영한다.



김승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