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너무 아픈 웨딩사진, "분위기 제대로 깨졌네"

















‘너무 아픈 웨딩 사진’ 영상이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너무 아픈 웨딩 사진’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신랑 신부는 야외에서 웨딩촬영을 하고 있다. 두 사람은 다정하게 이마를 맞대고 포즈를 취했다.



이때 촬영을 위해 동원된 무선 조종 헬리콥터가 가까이 다가왔고, 신랑의 머리 쪽으로 날아와 충돌한 뒤 추락했다.



남성은 다행히 큰 부상을 입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닭살스러운 커플의 애정 행각을 방해하는 듯한 카메라의 움직임이 웃음을 자아낸다.



너무 아픈 웨딩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분위기 제대로 깨졌네”, “너무 아픈 웨딩 사진, 솔로들이 보면 왜 웃음이 나는 걸까”, “너무 아픈 웨딩 사진, 결혼식 첫 날 부터 꼬였어” 등의 반응을 보였다.



[너무 아픈 웨딩사진,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