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주군의 태양 귀신, "귀신 분장에도 '훈남 포스', 알고 보니…"

[사진 유민규 트위터, SBS ‘주군의 태양’ 방송화면 캡처]


 

‘주군의 태양’에 등장한 훈남 귀신에 네티즌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21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주군의 태양’에서는 지병으로 일찍 죽었지만 첫사랑을 잊지 못해 이승을 떠도는 귀신 ‘지우’의 사연이 그려졌다.



이날 지우 역할을 맡아 섬세한 연기를 펼친 배우 유민규는 귀신 분장으로도 숨겨지지 않는 ‘훈남 포스’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유민규는 모델 출신답게 큰 키와 늘씬한 몸매, 뚜렷한 이목구비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유민규는 2011년 꽃미남 연기자를 뽑는 tvN의 오디션 프로그램 ‘꽃미남 캐스팅, 오! 보이’에서 우승하면서 연예계에 입문했다. 이후 tvN 드라마 ‘닥치고 꽃미남 밴드’, SBS ‘아름다운 그대에게’ 등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다음달 11일 방송되는 KBS 2TV ‘드라마스페셜-비의 나라’에도 출연한다.



주군의 태양 귀신이 유민규라는 사실을 안 네티즌들은 “어디서 많이 봤다 했는데 주군의 태양 귀신이 유민규였구나”, “어쩐지 주군의 태양 귀신이 너무 훈훈하다 했어”, “주군의 태양 귀신, 모델이라더니 확실히 멋이 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