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자옥 하정우 사심폭발, "김용건에게 친아들 맞냐고…"

[김자옥 하정우, 중앙포토]




배우 김자옥이 하정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MBC ‘무릎팍 도사’에서 김자옥은 “요즘 하정우가 좋은데, 많은 사람이 좋아해서 신경질이 난다”며 애교 어린 질투를 했다.



강호동은 “하정우와 교제하는 역은 어떠냐”라고 묻자, 김자옥은 “말도 안 된다. 그런 영화는 만들지도 않을 거다”라고 답했다. 하지만 “나도 할 수 있긴 하다. 같이 영화 찍고 싶다”라며 하정우에 대한 애정을 표했다.



또 김자옥은 “김용건에게 ‘하정우와 닮지 않았다. 오빠한테서 이런 아들이 나올 리가 없다. 친아들 맞냐’고 물어본 적이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MBC ‘무릎팍 도사’ 마지막회인 김자옥 편은 22일 밤 11시 20분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