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소영 전 남친 언급, "날 위해 만든 노래 대박나" 누구?

[유소영 전 남친 언급, 사진 중앙포토]
 

걸그룹 애프터스쿨 전 멤버 유소영이 전 남자친구를 언급했다.



유소영은 케이블 채널 QTV ‘신동엽과 순위 정하는 여자’(신순정녀)에서 “전 남자친구가 나를 위해 만든 노래가 실제로 발매됐다”고 주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음악하는 사람과 만나본 적이 있냐’라는 질문에 유소영은 “작사·작곡을 하는 사람과 만난 적이 있다”고 답했다. 이어 “나와 데이트를 하고 헤어진 후 악상이 떠오르면 전화로 불러줬다. 실제로 발매된 노래도 있다”고 했다.



유소영은 해당 곡이 많이 유명한 곡이라고 설명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함께 출연한 게스트들은 “작곡가 아니면 가수 아니냐”, “녹화 끝나고 대기실에서 물어보겠다”, “확인해서 인터넷에 올리겠다”라고 말하며 집요하게 캐물어 유소영을 당황하게 했다.



유소영 전 남친이 만든 노래에 대한 사연은 22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되는 QTV ‘신순정녀’를 통해 공개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