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M 연습생 슬기 "데뷔 전부터 화제, 누군가 봤더니 '제 2의 태연'"

SM 연습생 슬기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MBC]




 

‘SM 연습생 슬기’



SM엔터테인먼트의 연습생인 슬기에 대한 네티즌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21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 규현은 “유명한 대스타 분들은 현실로 느껴지지 않아 (여자로) 와 닿지 않는다”고 고백했다.



이에 MC 김구라는 “연습생을 좋아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서 게스트로 출연한 에프엑스 멤버 크리스탈과 설리도 무언가 안다는 눈으로 “슬기?”라고 언급하며 분위기를 몰아갔다.



결국 규현은 부추김에 넘어가 SM 연습생 슬기에게 영상편지를 보냈다. 규현은 “슬기야, 열심히 해서 데뷔해. 응원할게. 그런데 너무 유명해지지 마”라며 재치를 발휘해 시청자들을 폭소케 했다.



이날 방송 직후 SM 연습생 슬기는 각종 포털 사이트 검색 순위에 오르내리며 네티즌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강슬기는 뛰어난 가창력을 바탕으로 SM 공개 오디션을 통해 연습생이 된 학생으로 소녀시대 태연처럼 청순하면서도 귀여운 매력으로 ‘제 2의 태연’이라고 불리고 있다.



네티즌들은 “SM 연습생 슬기, 규현 덕분에 데뷔 전부터 유명해지네요”, “SM 연습생 슬기, 이건 고도의 마케팅인가”, “SM 연습생 슬기, 데뷔하면 화제 될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