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규현 슬기 영상편지, "후배 연습생과 핑크빛 기류?"

[사진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그룹 슈퍼주니어의 규현(25)이 소속사 후배 연습생과 핑크빛 기류에 휩싸였다.



21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 규현은 “아이돌 중 누가 가장 예쁘나?”라는 질문에 “소녀시대 윤아와 미쓰에이 수지가 가장 예쁘다”고 고백했다.



이에 MC 김구라는 “진짜 얘기하고 싶은 건 수지다. 윤아는 밑밥이다”라며 규현을 놀렸다.



규현은 “솔직히 말하면 유명한 사람을 별로 안 좋아한다. 외모적으로는 괜찮은데 좋아하는 건 아니다”고 밝혔다. 이에 김구라는 “내가 볼 땐 연습생을 좋아해”라며 분위기를 몰았다.



이날 게스트로 출연한 설리와 크리스탈은 같은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 연습생에게 관심이 있는 것 아니냐며 슬기라는 이름의 한 연습생을 언급했다. 출연진들은 규현이 마치 슬기에게 관심이 있는 것처럼 몰아갔고 급기야 영상편지까지 띄우라고 부추겼다.



결국 규현은 “슬기야, 연습 잘하고 있고? 데뷔해서 잘되길 응원할게. 그런데 너무 잘되지는 마”라며 재치있는 영상편지를 보내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 직후 슬기는 각종 포털 사이트 인기 검색어 순위에 오르며 네티즌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규현 슬기 영상편지’를 본 네티즌들은 “규현 슬기 영상편지에 정말인 줄 알고 철렁했네”, “규현 슬기 영상편지 보니 슬기가 누군지 정말 궁금해지네”, “어제 규현 슬기 영상편지 센스 있었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