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태연 장문 편지, "팬들에게 꺼내지 못한 말 있다"

[태연 장문 편지, 사진 태연 인스타그램]
‘태연 장문 편지’



“제 모습 예쁘게 담아줘 고맙습니다.”



걸그룹 소녀시대의 태연이 팬들에게 쓴 장문 편지가 눈길을 모으고 있다.



21일 태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번 하고 싶은 말이지만 쉽게 꺼내지 못한 말이 있어요”라며 “항상 언제 어디서나 내 모습을 예쁘게 담아줘서 너무 고마워요 우리 팬들”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태연은 “표현도 잘 못하고 무뚝뚝해도 항상 표현할 기회 노리고 있다. 우리 항상 오래오래 만날 수 있었으면 좋겠다”며 팬들을 향한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태연의 장문 편지를 접한 네티즌들은 “이렇게라도 팬들과 소통하는 모습 보기 좋아요”, “태연 장문 편지, 삼촌팬인 제 마음이 두근거리네요”, “태연 장문 편지 감동이네”, “태연 장문 편지, 얼굴만큼 마음도 예뻐”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