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골절·화상까지 … 노후 의료비 걱정 뚝



10년 만에 2조원에서 13조원으로 6배 이상 증가했다? 통계청이 발표한 ‘2011 한국의 사회지표’에 따른 노인 의료비 얘기다. ‘부모의 노후 생활비를 책임질 것인가’라는 질문에 전체의 39.5%만이 ‘그렇다’라고 답했다는 설문조사 결과도 있다. 또한 경제활동을 하는 노인의 79.4%가 일을 하는 이유로 ‘생계비 마련’을 꼽은 것으로 한 조사 결과 드러났다.

AIG손해보험 '명품부모님보험'



 이렇듯 경제적 사정과 함께 질병에 대비해야 하는 고민을 갖고 있는 노년층에게 반가운 소식이 있다. 바로 노년층을 위한 전문보험의 출시인데, AIG손해보험의 ‘명품부모님보험’이 그것이다. 명품부모님보험은 노년층에 자주 발생하는 시청각질환 및 인공관절 수술비는 물론 각종 중대 질병을 모두 보장해주는 상품이다.



 골절, 화상의 경우 지급률에 따라 1000만원 한도로 보장하고 암, 뇌졸중, 급성심근경색 등의 중병은 최초 1회에 한해 각각 500만원씩 지급한다. 백내장, 중이염 등의 시청각질환의 경우에는 수술비로 50만원을, 인공관절 수술비로는 300만원을 보장한다. 큰 돈 드는 치매에도 명품부모님보험은 중증치매간병비로 3000만원을 지급한다. 선택계약에 한하고 최초 1회만 보장된다. 다쳐서 지출된 주사비, 약값, 검사료 등 상해 통원 의료실비와 상해 입원 의료실비를 보장해주는 것도 명품부모님보험만의 혜택이다.



 3000만원 한도로 보장하는 재활보조비용도 있다. 상해 사고 후 1년 이내 50% 이상 후유 장해 시 주택개조, 간병기기 비용을 지급률에 따라 보장하는 것으로 역시 선택계약 사항이다.



 60세 남성이 이 담보들을 모두 보장 받으려면 월 2만50원만 내면 된다. 50세부터 75세까지 가입 가능하고 최대 90세까지 연장할 수 있다. 일부 담보는 80세까지 가능하다.



 의료비를 보장하는 다른 보험에 대한 사전조회는 손보협회 홈페이지(www.knia.or.kr)에서 공인인증 절차를 통해 본인 계약정보를 직접 조회할 수 있다.



 상품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080-432-0166로 전화하면 된다. 홈페이지(www.aig.co.kr)에서도 자신의 보험료를 확인할 수 있으니 참고하자.



박지혜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