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지구 주변 소행성 지도, 위험한 소행성 수 1400개…안전할까?

[사진 NASA 홈페이지 화면 캡쳐]




 

‘지구 주변 소행성 지도’



지구 주변 소행성 지도가 공개돼 네티즌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최근 미국 항공우주국(NASA)은 “잠재적으로 위험한 소행성들(이하 PHA, Potentially Hazardous Astroids)의 수가 지난해 기준으로 1400개를 넘어섰다”고 밝히며 소행성의 궤도 이미지를 공개했다.



미국 항공우주국이 감시 및 연구하고 있는 PHA는 지구와 거리가 750만km 이내이며 지름이 100m 가량인 소행성을 의미한다.



지구와 PHA가 충돌하면 거대한 해일을 일으키며 막대한 피해를 입히게 된다. 미국 항공우주국에 따르면 이런 대재앙은 1만 년에 한 번 일어나는 것으로 향후 수백 년 동안 지구에 위협이 될 PHA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구 주변 소행성 지도에 네티즌들은 “지구 주변 소행성 지도, 어마어마하고 신기하다”, “지구 주변 소행성 지도, 아름다운 별 같은데 저게 큰 위협이라니”, “지구 주변 소행성 지도, 수백 년 동안 위협 없다니 다행”, “지구 주변 소행성 지도, 진짜 지구랑 충돌하는 거야?”, “지구 주변 소행성 지도, 나사가 대단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