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구름 위 희귀 번개 "목격하기 힘들다는데 어떻게 찍었지?"

구름 위 희귀 번개 [사진 텔레그래프 캡처]




 

‘구름 위 희귀 번개’.



구름 위에서 발생하는 번개가 포착돼 눈길을 끈다.



일명 ‘스프라이트’라 불리는 이 현상은 매우 희귀해 목격하기가 쉽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 지속시간이 매우 짧아 촬영도 어렵다.



이를 미국의 사진작가 제이슨 암스가 포착했다고 8일 영국 매체 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암스는 미국 콜로라도 상공의 비행기 안에서 초고속 카메라를 이용해 스프라이트 현상을 포착했다. 스프라이트는 뇌우(雷雨) 위에서 발생하는 번개다. 일반적으로 알고 있는 직선 모양의 번개와 달리 해파리 모양이나 기둥이 늘어선 모양을 하고 있으며 붉은색 혹은 푸른색을 띤다.



구름 위 희귀 번개인 스프라이트는 1989년 미국 미네소타 대학의 과학자가 촬영해 최초로 실체에 대한 인정을 받았다.



네티즌들은 “구름 위 희귀 번개, 저걸 어떻게 찍었을까”, “구름 위 희귀 번개, 번개처럼 보이지 않는데 참 신기하다”, “구름 위 희귀 번개, 자연의 신비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