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설국열차 600만 "기록 세우며 거침없는 폭주, 끝은 어딜까"

설국열차 600만 [사진 중앙포토]




 

‘설국열차 600만’.



영화 ‘설국열차’가 관객수 600만을 돌파하며 최단시간 흥행을 기록했다.



11일 CJ엔터테인먼트는 “‘설국열차’가 개봉 12일째를 맞는 11일 오전 0시 50분 기준으로 누적관객 600만8868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역대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른 ‘아바타’(2009)보다 더 빠른 흥행속도인 것이다. ‘아바타’는 개봉 17일 만에 관객수 600만명을 넘어섰고, 최종 관객수 1362만4328명을 기록했다.



‘설국열차’는 이미 개봉 이틀째 100만, 5일째 300만, 7일 만에 400만을 돌파해 최단기간 기록을 경신했다. 봉준호 감독의 전작 ‘괴물’ 역시 개봉 12일 만에 관객수 600만 명을 넘어선 바 있다.



‘설국열차’는 새로운 빙하기 인류 마지막 생존지역인 열차 안에서 억압에 시달리던 꼬리칸 사람들이 혁명을 일으키는 과정을 담았다.



네티즌들은 “설국열차 600만, 진짜 거침없네요”, “설국열차 600만, 역시 봉준호 감독이다”, “설국열차 600만, 1000만은 언제 넘을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