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남대생 취업희망 1순위는 기아차, 여대생은?

남자 대학생이 가장 입사하고 싶은 기업으로 기아자동차를, 여자 대학생은 대한항공을 꼽았다고 헤럴드경제가 12일 보도했다. 헤럴드경제에 따르면 남녀 대학생 전체로는 삼성전자가 10년째 부동의 1위를 차지했다.



취업포털 잡코리아는 대학생 2211명(남자 1040명·여자 1171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남학생의 28%, 여학생의 23.3%가 각각 기아차와 대한항공을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으로 선택했다고 밝혔다. 입사하고 싶은 기업 선정 이유로는 남학생의 43.4%가 ‘기업 대표의 대외적 이미지’(43.4%)라고 답했다. 여학생의 54%는 ‘복지제도 및 근무환경’(54%)을 꼽았다.



성별을 구분하지 않으면 삼성전자가 20.2%의 지지를 받아 2004년부터 내리 1위 자리에 올랐다. 이어 대한항공(18.1%), 기아자동차(17.2%). CJ제일제당(11.0%), 포스코(10.0%), 한국전력공사(10.0%), 아시아나항공(9.3%), 롯데쇼핑(8.7%), 현대자동차(7.5%), 신한은행(7.1%), 삼성디스플레이(5.8%) 순으로 상위 10위권을 형성했다.



지난해 조사결과와 비교해보면 기아차는 지난해 14위에서 올해 3위로 대약진했다. 순위권 밖에 머물던 삼성디스플레이·롯데쇼핑·신한은행의 10위권 진입도 눈여겨 볼만하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