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진짜 사나이 장아론, "남다른 훈련병, 알고보니…"

[사진 MBC ‘일밤-진짜 사나이’ 방송화면 캡처]


 

‘진짜 사나이 장아론’



‘진짜 사나이’에 출연한 장아론 훈련병의 수려한 이력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1일 방송된 MBC ‘일밤-진짜 사나이’(이하 ‘진짜 사나이’)에서는 멤버들이 40시간 무수면 훈련에 임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훈련병들은 서로 직책을 알 수 없는 동등한 상황에서 훈련을 받았다. 이날 방송에서 장아론 훈련병은 범상치 않은 봉술 실력을 선보일 뿐만 아니라 힘든 상황에서도 멤버들을 다독이는 모습을 보이는 등 모범 병사로 활약해 눈길을 끌었다.



장아론 훈련병은 사실 육군사관학교 69기 출신으로, 지난 3월 졸업한 뒤 소위로 임관해 현재 이기자 부대에서 수색대대 훈련을 받고 있었다. 그는 스페인에서 2년간 육사 위탁교육을 받았을 뿐만 아니라 일어, 영어, 스페인어 등 3개 국어를 구사할 수 있는 엘리트 간부였다.



진짜 사나이 장아론의 이력을 알게 된 네티즌들은 “진짜 사나이 장아론, 어쩐지 범상치 않았어”, “어쩐지 진짜 사나이 장아론이 눈에 띄던데 정말 대단한 사람이었구나”, “군인에도 엄친아가 있네…진짜 사나이 장아론 대단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