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시경 문채원 6년 전 "입까지 맞춘 사이…문채원은 기억할까"

성시경 문채원 6년 전 [사진 뮤직비디오 캡처]
 

‘성시경 문채원 6년 전’.



가수 성시경과 배우 문채원이 6년 전 남다른 인연이 있었다.



11일 방송된 KBS ‘해피선데이-1박2일’에서는 출연자인 성시경과 주원이 함께 강릉 바우길을 트레킹하는 모습이 전해졌다.



주문진으로 이동하던 중 성시경은 현재 드라마 ‘굿닥터’에서 주원과 호흡을 맞추고 있는 문채원을 언급했다.



성시경은 “채원 씨 신인 때 뮤직비디오를 같이 찍었다”며 휴대폰으로 6년 전 영상을 공개했다. 문채원은 2007년에 성시경의 ‘한 번 더 이별’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다.



성시경은 “키스신을 오래 찍었는데 되게 짧게 편집됐다”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이어 “채원 씨가 가끔 날 기억해줬으면 하는 생각을 한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네티즌들은 “성시경 문채원 6년 전, 둘이 각별한 사이였구나”, “성시경 문채원 6년 전, 문채원은 기억하고 있을까”, “성시경 문채원 6년 전, 성시경한텐 최고의 추억일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