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김종률 민주당 전 의원 한강 투신한 듯

충북 증평·진천·괴산·음성 지역구에서 재선을 지낸 김종률 민주당 충북도당 위원장이 한강에 투신한 것으로 전해졌다.



12일 경찰 등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5시35분께 서울 반포동 서래섬 수상레저 주차장에서 투신했다.



경찰은 지인의 신고를 접수하고 출동해 수색작업을 진행했으나 현재까지 시신이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에 따르면 신고자 A(39)씨는 “김 위원장이 페이스북과 카카오톡에 ‘억울하다. 죽고 싶다’는 말을 남겼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한강시민공원 서래섬 주차장에 차량을 세워 뒀고 차 안에서 휴대전화가 발견됐다.



김 위원장은 지난 11일 검찰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관련기사

▶ 11일 검찰 조사서 뇌물 공여 시인한 듯

▶ 김종률 도당위원장, 투신 10여 일전 '이상 징후'

▶ >민주, 김종률 전 의원 '투신' 보도에 당혹

▶ 김 전 의원, SNS에 "어리석은 탓에…" 자살 암시 글

▶ 김종률 위원장 투신소식에 충북도당 직원들 '황망'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