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호동 첫사랑 고백 "우리 중 누군가는 강호동의 첫사랑이었다"

강호동 첫사랑 고백 [사진 중앙포토]
 

‘강호동 첫사랑 고백’



천하장사에게도 첫사랑은 있었다. 남들과 똑같이 가슴 설레는 추억으로.



방송인 강호동이 최근 진행된 SBS ‘일요일이 좋다-맨발의 친구들’ 녹화에서 자신의 첫사랑을 고백했다.



이날 미션은 자신의 이야기를 담은 ‘마이송’을 만드는 것이었다. 인기 작곡가 ‘이단옆차기’와 한 팀이 된 강호동은 첫사랑 이야기를 곡에 담기로 결정했다.



그는 운동밖에 모르던 17세 시절 자신을 설레게 했던 여자를 떠올리며 이야기를 털어놨다. 이번 미션에서 함께 노래하게 될 피처링 가수가 첫사랑과 이미지가 닮았다고 밝혀 궁금증이 쏠렸다.



한편 옛 시절을 회상하던 강호동은 초심을 찾기 위해 10km 마라톤 완주에 도전하기로 해 눈길을 끌었다.



네티즌들은 “강호동 첫사랑 고백, 어떤 스타일인지 궁금하다”, “강호동 첫사랑 고백, 아내분이 TV 보셔도 괜찮아요?”, “강호동 첫사랑, 갑자기 나도 첫사랑 기억이 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