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울 뇌전 현상…밤 같은 낮 ‘대체 종잡을 수가 없네’

[사진 브래드 트위터 캡쳐]




 

‘서울 뇌전 현상’



6일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에 천둥과 번개가 치는 뇌전 현상이 나타났다.



서울에서는 낮 12시~오후 3시 사이 하늘이 캄캄해진 가운데 시간당 50mm 안팎의 강한 소나기와 함께 뇌전 현상이 발생했다.



서울 뇌전 현상에 대해 기상청은 “북태평양 고기압 가장자리에 든 따뜻하고 습한 공기와 상층 찬 공기가 부딪쳐 섞이면서 소나기 구름이 두껍게 형성됐다”며 “소나기가 내리고 나면 대기 불안정이 어느 정도 해소되겠지만 낙뢰 피해가 예상되니 안전 사고에 대비해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뇌전은 구름 사이 또는 구름과 지상의 물체 사이에 방전 현상이 발생할 때 나타나는 천둥과 번개를 뜻한다.



서울 뇌전 현상 소식에 네티즌들은 “서울 뇌전 현상, 깜짝 놀랐다”, “서울 뇌전 현상, 지구 종말이 오는 줄 알았음”, “서울 뇌전 현상, 큰일 나는 것 같더라”, “서울 뇌전 현상, 종잡을 수가 없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