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허영만 타짜에 아쉬움… “공중파서 많은 부분 사라져 불만”

[사진 tvN 방송화면 캡처]




 



만화가 허영만이 자신의 만화를 원작으로 한 SBS 드라마 ‘타짜’에 대해 아쉬움을 털어놨다.



허영만은 6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백지연의 피플인사이드’에 출연해 자신의 작품 세계 등에 대해 얘기했다.



이날 방송에서 MC 백지연이 ‘타짜’, ‘미스터Q’, ‘식객’, ‘미스터고’ 등 허영만의 만화를 원작으로 하는 작품들을 언급하며 “영상으로 나온 것들 중에서 재미가 없다고 생각한 건 없나?”라고 묻자, 허영만은 “아쉬운 작품은 드라마 ‘타짜’다”라고 답했다.



허영만은 “‘타짜’라는 작품이 청소년들에게 보여줄 만한 것은 아니지 않나? 그러다보니 공중파에서 많은 부분들이 사라졌다. ‘타짜’는 기둥만 남겨서 재밌을 만화는 아니다. 거기에 대해서는 불만이 컸다”고 설명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