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엘 소지섭 아역, "유승호에 이어 소지섭과 싱크로율 100%… '리틀 소지섭'"

[사진 SBS 수목드라마 ‘주군의 태양’ 스틸컷]


 

그룹 인피니트의 엘(21, 본명 김명수)이 소지섭 아역으로 나온다.



7일 첫 방송되는 SBS 수목드라마 ‘주군의 태양’에서 엘은 소지섭의 아역 시절을 연기한다. 소지섭이 맡은 ‘주중원’ 역은 쇼핑몰 사장으로 인색하고 자기중심적인 인물. 엘은 ‘주중원’이 어린 시절 겪은 의문의 사건을 연기하며 초반 극 전개를 이끌어 나간다.



첫 방송에 앞서 제작진이 공개한 스틸컷에서 엘은 풋풋한 교복 차림에 어두운 창고에서 의자에 묶여 있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소지섭을 닮은 눈매와 표정으로 보는 이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긴다.



‘엘 소지섭 아역’ 소식에 네티즌들은 “엘 소지섭 아역 변신 기대된다”, “엘 소지섭 아역 맡더니 분위기부터 달라진 듯”, “엘 소지섭 아역, 유승호가 없는 자리 엘이 채우는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