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계 기록 격파왕, "벽돌이 두부 같아" 놀라운 파괴력

[세계 기록 격파왕, 유튜브 영상 캡처]




[세계 기록 격파왕, 유튜브 영상 캡처]




 

‘세계 기록 격파왕’.



맨손으로 콘크리트 벽돌을 무차별 격파하는 남성이 등장했다. 기네스는 유튜브를 통해 ‘세계 기록 격파왕’을 소개했다. 터키 출신의 이 남성은 격파왕 세계 기록 도전에 나서 1분간 1134개의 콘크리트 벽돌을 산산조각냈다.



영상에서 이 남성은 주먹을 불끈 쥐고 펄쩍 뛰며 양옆으로 깔려 있는 콘크리트 벽돌을 격파했다. 남성이 지나간 자리에는 콘크리트 벽돌의 잔해들만 남아있을 뿐이다.



세계 기록 격파왕의 무서운 파괴력에 네티즌들은 “세계 기록 격파왕 대단한 파기력이다”, “세계 기록 격파왕 주먹 한 번 보고싶네”, “벽돌이 두부처럼 보여”라며 감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