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女출연자 속옷 벗겨 엉덩이가 그대로…막가는 방송

[유튜브 영상 캡처]


일본의 한 프로그램에서 마사지 체험을 하는 과정에서 여성의 신체 일부가 노출돼 논란이 되고 있다.



최근 유튜브에는 ‘마사지 도중 여자 속옷 벗기는 일본 방송’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랐다. 영상에서 여성 출연자들은 마사지 체험에 나섰다. 이 여성은 속옷처럼 보이는 비키니 수영복을 입고 마사지 침대에 엎드렸다. 여성의 등을 마사지하던 관리사는 이내 여성의 하의를 내려 출연자를 놀라게 했다.



여성은 소리를 지르며 하의를 더 내리지 못하도록 부여잡지만, 관리사는 여전히 여성의 하의를 내린 채 마사지를 진행했다.



이 영상에서는 여성의 신체 일부를 클로즈업하는 등 선정적인 장면을 여과없이 노출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