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속옷만 입은 여성들이… ‘근처라면 가볼텐데’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 앞에서 5일(현지시간) ‘속옷의 날’을 맞이해 ‘최다 인원 속옷만 입은 채 모이기’ 기네스 기록 도전이 진행됐다.



이날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사람들이 속옷만 입은 채로 거리로 쏟아져 나와 함성을 지르고 기념촬영을 하며 속옷의 날을 즐겼다.



주최 측은 현재 최고 기록(2,270명)을 깨기 위해 노력 중이라고 밝혔다. [신화통신=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