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보수경, 미화·주차·보안 건축물 종합관리

‘조화로운 생활공간을 창조한다.’



영보수경(대표 김영준·사진)은 이를 경영철학으로 삼고 건축물 종합관리를 주력으로 하는 종합 아웃소싱 전문업체다.



주요사업은 시설관리, 미화관리, 주차관리, 보안관리 외에 방역 및 외벽청소 등이다. 다양한 사업을 체계적인 관리 기법을 적용해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사업별로 인원을 선발하고 투입계획을 세운다. 업무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직무교육은 물론 서비스교육과 안전교육도 시행하고 있다. 화재 및 정전, 풍수해에 대비할 수 있도록 비상근무 3단계(예방, 경계, 비상)도 마련했다. 현재 삼성 에버랜드, 중앙일보, 한독약품, 메타폴리스, 스카이72 등 33개 사업장을 관리하며 실적을 올리고 있다.



각 관리영역은 영보수경만의 노하우를 결집한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무엇보다도 철저한 현장조사와 분석에 바탕한 맞춤형 솔루션을 제작·적용해 고객업체에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가령 시설관리를 할 때는 분야별 점검계획표를 작성·관리하고, 운전계획표 및 상황별 대처방안, 가동요령을 비치한다. 또 시설 체크리스트를 작성·관리하고 일상점검 및 주간·월간·분기 점검 계획을 수립한다. 순환 관리를 통한 문제점 개선작업도 철저하다.



김영준 대표는 “30년 가까이 운영하면서 겪었던 가장 큰 애로사항은 수주가 실력이 아닌 인맥 위주로 진행되고 있는 것”이라고 밝혔다. 영보수경의 사훈은 ‘화목, 근면, 성실’이다. “이외에도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끈기와 희망’을 원동력으로 삼아 극복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영보수경은 1984년 영보용역으로 시작해 1987년 법인을 설립했다. 1994년 대성헨켈화학과 계약해 기술제휴를 맺었다. 각종 대리석, 화강석 등 석재 현관관리 청소에 특화된 기술력은 영보수경의 자부심이다.



김소원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