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종석 일기장, 경매서 110만 원에 낙찰…곰인형은 400만 원

[사진 SBS]


 

‘이종석 일기장’.



배우 이종석의 일기장과 곰인형이 경매에서 높은 가격에 낙찰돼 화제다.



SBS는 26일 옥션ㆍ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참여한 ‘스타 애장품 자선경매’ 결과를 발표했다.



경매는 17일부터 25일까지 진행됐으며 이번 경매에는 SBS 수목 드라마 ‘너의 목소리가 들려’에서 박수하(이종석 분)가 장혜성(이보영 분)에게 건네준 곰인형과 박수하의 일기장이 경매 물품으로 올라왔다.



경매 결과, 곰인형은 22회의 입찰 끝에 400만 5000원, 일기장은 31회 입찰 횟수를 기록하며 110만 5000원으로 낙찰됐다. 시작 금액은 모두 1000원이었다.



SBS는 드라마가 끝나기 전 3차 경매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판매 금액 전체는 ‘사랑의 열매’를 통해 소외된 이웃에게 전달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