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재기, 한강 투신 인증샷 올린 후 “부끄러운 짓, 평생 반성하겠다”

[사진 성재기 트위터 캡처]


 

성재기(46) 남성연대 대표가 한강 투신 인증샷을 올렸다.



성대표는 26일 오후 3시 자신의 트위터(@sungjaegi)에 “정말 부끄러운짓입니댜 죄송합니다.평생 반성하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강 다리 난간 밖에 위태롭게 서있는 성재기의 모습이 담겨있다.



트위터에 공개된 사진만 봐선 성재기가 진짜로 뛰어내렸는지의 여부를 확신할 수는 없다. 하지만 난간에서 손을 뗀 채 몸이 뒤로 치우쳐 있는 모습이 매우 위험해 보인다.



성대표는 25일 남성연대 홈페이지에 “남성연대 부채 해결을 위해 1억 원만 빌려달라. 한강에서 뛰어내리겠다”는 글을 올려 논란을 샀다.



성재기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뛰어내린 거 맞아?”, “성재기 뛰어내린 후의 사진을 보여달라”, “대단하다 정말”, “살아났나”, “경찰 출동은 했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