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류현진-추신수, 28일 맞대결…3년만 한국인 투타 맞대결

[사진 중앙포토]


미국 메이저리그(MLB)에서 활약중인 류현진과 추신수가 28일(한국시간) 처음 맞대결을 벌인다.



LA 다저스의 류현진은 신시내티 레즈를 상대로 선발 등판해 9승에 도전한다.



특히 이번 경기에서 류현진과 추신수의 맞대결이 성사되면서 국내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MLB에서 한국인 선수끼리 투타 대결을 펼친 것은 2010년 7월 30일 박찬호(뉴욕 양키스)-추신수(클리블랜드) 이후 3년 만이다.



MBC는 이 경기를 28일 오전 10시부터 위성 생중계한다.



한명재 MBC스포츠플러스 아나운서와 허구연 스포츠해설가가 캐스터로 나서 현장 소식을 전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