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구라, 정치인 막말 논란에 “‘속죄의 항공모함’ 필요할 듯”

[사진 JTBC ‘썰전’]




 







JTBC ‘썰전’ 김구라가 최근 잇따른 정치인들의 막말 논란에 대해 새로운 해법을 제시했다.



25일 밤 방송된‘썰전’에서는 ‘귀태가 뭐예요~? 국회 막말 전성시대’란 주제로, 박정희 전 대통령을 ‘귀태’라고 표현한 민주당 홍익표

의원의 발언을 비롯해 문제가 되었던 여야 정치인들의 막말에 대해 집중 분석했다.



김구라는 끊이지 않는 정치인들의 막말 논란에 대해 “정치인이 만약 연예계에서 활동했다면 내가 예전에 기획했던 프로그램 ‘속죄의 원양

어선’에 출연해야 했을 것”이라며 “정치인들 중 막말로 물의를 빚은 사람이 너무 많으니 ‘속죄의 원양어선’으로는 부족하다. ‘속죄의

항공모함’ 정도는 되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속죄의 원양어선’은 방송계에 떠돌아다니는 기획안으로 김구라를 비롯해 신정환, MC몽, 유승준 등 물의를 일으킨 연예인들이 배를 타고

항해하는 콘셉트로 알려져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JTBC ‘썰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