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너목들 위험한 목소리, 이종석-이보영이 19금 '파격 베드신(?)'





 



SBS 드라마 ‘너의 목소리가 들려(이하 너목들)’가 19금 버전으로 패러디 됐다.



25일 SBS 티브이잡스는 ‘너목들’을 파격 멜로물로 패러디한 UCC 콘텐츠 ‘위험한 목소리’를 공개했다.



영화 예고편 형식으로 구성된 ‘위험한 목소리’는 남편의 불륜 사실을 알고 실의에 빠진 한 여자가 자신을 지켜주던 연하의 남자와 거부할 수 없는 사랑에 빠지게 되는 내용이다.



특히 ‘너목들’의 장혜성(이보영)과 박수하(이종석)가 주인공이고 SBS 주말드라마 ‘결혼의 여신’ 노승수(장현성)가 장혜성의 남편, 신시아(클라라)는 내연녀로 특별 출연했다.



절묘한 편집과 센스있는 구성으로 수하와 혜성의 베드신은 네티즌의 눈길을 사로 잡았다.



이 장면에서 “당신 곁에 있게 해줘요”, “내가 그 애를 좋아하나 봐요” 등 대사가 파격 멜로물의 재미를 더하고 있다.



너목들 위험한 목소리 버전에 네티즌들은 “너목들 위험한 목소리, 본방보다 더 아찔해”, “너목들 위험한 목소리, 화끈하네”, “너목들 위험한 목소리, 실제 영화로 제작해도 되겠어”, “너목들 위험한 목소리, 베드신은 압권인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너목들 위험한 목소리, SBS 티브이잡스 홈페이지 캡처]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