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엔저로 참치회 판매 42% 급증





엔저 가 국내 소비자의 선호 수산물도 바꿨다. 이마트는 25일 엔저 여파로 가격이 떨어진 참치회의 판매량이 올 상반기 42% 급증하면서 연어·전복을 제치고 광어에 이어 횟감 판매 2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키조개 매출도 상반기 48% 늘었다. 엔저로 일본 수출이 급감하며 재고가 쌓이자 대형마트와 수출업체들이 가격 할인 행사를 많이 했기 때문이다. 이마트는 25~31일 최고급 눈다랑어 참치회(3~4인용)를 1만4900원에 파는 행사를 한다. 25일 서울 이마트 성수점에서 ‘대한민국 참치왕’으로 불리는 양승호씨(오른쪽)와 일본 참치 해체 전문가 나카가와가 고객들 앞에서 해체쇼를 하고 있다. [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