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종석 사칭 경고, "걸리면 죽는다" 과거에도 한차례 경고

[이종석 사칭 경고, SBS ‘너의 목소리가 들려’ 방송캡처]




 

'이종석 사칭 경고'



“나 같은 거 사칭해서 뭐한다고 그래. 그러지 마라!”



배우 이종석(24)이 자신을 사칭하는 네티즌에게 일침을 날렸다.



이종석은 21일 자신의 미투데이(http://me2day.net/with_jslee)에 “나 페이스북 안하는데 어려워서 미투하는 건데 나 같은 거 사칭해서 뭐한다고 그래. 나도 작품 속에서 타인의 삶을 살지만 그거 참 힘든거여. 그러지말어. 토닥토닥”이라는 글을 남겼다.



앞서 이종석은 지난해에도 페이스북 사칭 계정이 생기자 “뭐야 나 페이스북 안 하는데! 걸리면 죽는다”라는 강한 경고성 글을 남긴 적 있다.



이종석은 SBS 수목드라마 ‘너의 목소리가 들려’에서 상대방의 마음을 읽는 박수하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이종석 사칭경고에 네티즌들은 “이종석 사칭경고, 진짜 그러지 마라”, “이종석 사칭경고, 자꾸 그러면 마음 읽어버린다”, “이종석 사칭경고, 정말 이러지 맙시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