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지아 속마음 고백, “가장 못생긴 삼촌은…”

[사진 MBC `아빠 어디가` 캡처]


 

지아 속마음 고백…가장 잘생긴 삼촌은 이종혁, 못생긴 삼촌은?



지아 속마음 고백이 눈길을 끈다.



21일 방송된 MBC ‘일밤-아빠 어디가’에서는 충남 태안으로 갯벌 체험 여행을 떠난 다섯 아빠와 아이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지아는 “준수가 좋아 후가 좋아”라는 윤민수의 질문에 “준수”라고 대답했다.



윤민수가 “윤후가 매일 잘 챙겨주는데 왜 마음이 변했냐”고 묻자 지아는 “요즘엔 준수가 덜 잘 챙겨준다. 이제 준수와 민국 오빠가 제일 좋다”고 고백했다.



또 지아는 ‘아빠 어디가’ 출연진 중 가장 잘생긴 삼촌으로 배우 이종혁을, 가장 못생긴 삼촌으로 윤민수를 꼽았다. 후보다 준수가 더 좋다는 말에 충격을 받았던 윤민수는 가장 못생겼다는 지아의 말에 또 한번 상처를 받았다.



지아 속마음 고백을 접한 네티즌들은 “지아 속마음 고백, 윤민수 당황했겠다”, “지아 속마음 고백, 후 어떡하지”, “지아 속마음 고백, 솔직하네 지아”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