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상회담 대화록 추가검색 종료…결과는?

여야 대통령 기록물 열람위원들이 22일 성남 국가기록원 대통령기록관에서 2007년 남북정상회담 대화록 추가검색 작업을 마쳤다.



새누리당 황진하 조명철·민주당 박남춘 전해철 의원 등 열람위원 4명은 이날 오전 국가기록원을 나흘째 방문해 최종 검색작업을 실시했지만 끝내 회의록을 발견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열람위원 4명은 국회로 복귀, 오후 3시 운영위 전체회의에서 그동안의 추가검색 결과를 최종 보고할 예정이다.



새누리당 황진하 의원은 이날 “열람위원단이 나흘간의 검색을 일단 마무리했다. 오후 2시 열람위원 전체회의를 연 다음 3시 운영위원회 전체회의를 통해 보고 하겠다”면서도 대화록 발견 여부를 묻는 질문에는 답변을 피했다.



민주당 전해철 의원도 "확인한 사항은 있는데, 열람위원 전체회의와 운영위 보고를 통해 말씀드리겠다"고 말을 아꼈다.



온라인 중앙일보



관련기사

▶ 정상회담 대화록 추가검색 종료…결과는?

▶ "노무현 전 대통령, 대화록 국정원서 관리하라 지시"

▶ 조명균 전 비서관 진술 파장…대화록 공방 새 미스터리

▶ 'NLL 대화록 존부 논란' 오늘 종지부…운명의 3시간

▶ "e-지원 봉하마을에 있을 때 외부 ID 5개로 열람한 흔적"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