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상무부, 닛산 북미법인 수입차에 반덤핑세 3.6% 부과

[<인민일보> 07월 19일 10면] 상무부는 18일부터 닛산 북미법인(Nissan North America, Inc.)에서 생산되는 배기량 2.5L 이상의 수입소형자가용과 SUV차량에 대해 반덤핑세율을 3.6%로 조정하고, 반보조금 관세세율은 종전과 같이 적용하겠다고17일 공개 발표했다.



닛산 북미법인은 상무부가 2012년 10월 18일 발표한 입안공고에서 이 회사의 수입 조사대상 제품에 반덤핑과 반보조금 조치를 적용하기로 결정한 것에 대해 새로운 수출업체 재심사를 신청했다.



상무부는 조사를 통해 닛산 북미법인이 새로운 수출업체의 자격을 갖추고 있고, 덤핑 조사기간 내에 이 회사의 수입 조사대상 제품에 덤핑폭이 3.6%로 드러났고, 보조금 조사기간 내에 이 회사의 수입 조사대상 제품이 약소하게나마 보조금을 받았다는 것을 알아냈다.



상무부는 2011년 12월 14일 2011년도 제84호 공고에서 미국에서 생산되는 배기량 2.5L 이상의 수입소형자가용과 SUV차량에 대해 2년 간 반덤핑세와 반보조금세를 부과하기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기사제공 인민망 한국어판  http://kr.people.com.cn )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