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여름철 음식물쓰레기 악취,이지앤홈 ‘E-Clean’으로 해결

J&C글로벌(대표 지영호)의 생활용품 브랜드 이지앤홈에서 신소재를 사용해 부패를 막아주는 신개념 음식물쓰레기통 이-클린(EClean)을 선보였다.

신제품이-클린(E-Clean)은 퀀텀에너지 분말을 플라스틱과 합성해 만든 신소재 제품으로 양자에너지를 발산해 음식물 부패를 방지시켜준다.

이지앤홈 관계자는 "서울대학교 수의미생물학 연구실에 퀀텀에너지 분말의 실험을 의뢰한 결과 슈퍼박테리아에 대한 성장억제 효과를 보여 향균 효능을 검증 받았다"고밝혔다.

E-Clean은 실제 여름철 하루 만에 부패되는 음식물쓰레기를 최대 일주일까지 부패 없이 보관이 가능하게 한다.

두 달의 테스트기간을 걸쳐 지난 6월부터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 음식물 쓰레기통 이-클린(E-Clean) 은 출시 전 300여명의 체험단을 모집, 실제 사용 후기를 받은 결과 음식물 특유의 썩는 냄새가 나지 않는다, 악취 걱정이 사라져 매번 버려야 하는 번거로움을 없앴다는평가를 들었다.

제품 가격은 29,700원이다.





▲이-클린 © J&C글로벌





박미선 기자 (sunsun@betanews.net)



[ IT와 게임 소식, 베타뉴스에서 한방에 해결하세요. www.betanews.net ]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