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상의 벗은 피멘 회원들, 몸에 피 묻히고…



























급진적 여성인권운동단체 '피멘(Femen)'의 활동가들이 19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의 이집트 대사관 앞에서 상의를 벗고 가짜 피를 묻힌 채 시위를 펼치고 있다. 피멘 활동가들은 시위에서 이집트 내 여성차별에 대해 항의했다. [로이터=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