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코레일 공식 사과 “야탑역 역주행 사고 치료와 보상에 최선”

[분당소방서 제공]




 

코레일이 지난 18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선 야탑역에서 발생한 에스컬레이터 역주행 사고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코레일은 지난 19일 보도자료를 내고 “이번 사고와 관련하여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부상자들의 치료와 보상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야탑역 에스컬레이터뿐 아니라 코레일에서 관리하고 있는 모든 에스컬레이터를 점검하여 같은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만전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18일 오후 8시 30분쯤 지하철 분당선 야탑역 4번 출구에서는 에스컬레이터가 운행 중 갑자기 역주행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에스컬레이터에 타고 있던 많은 승객들이 뒤엉켜 넘어지면서 모두 26명이 다쳤고, 이 가운데 2명은 중상을 입었다.



코레일 공식 사과에 대해 네티즌들은 “코레일 공식 사과, 재발방지가 더 중요하다” “코레일 공식 사과, 인명피해라도 있었으면 어쩔 뻔했냐” “코레일 공식 사과, 이런 어처구니 없는 사건이 발생하다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