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윤민수 프러포즈 일화, “후 아빠에게 이런 면이?”

[사진 JTBC `히든 싱어`캡처]


 

가수 윤민수(33)의 촛불 프러포즈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됐다.



16일 방송된 스토리온 ‘우먼쇼’에 출연한 그룹 바이브의 멤버 윤민수와 류재현은 이날 방송에서 윤민수의 프러포즈 일화를 언급했다.



류재현은 “윤민수의 프러포즈를 도와주기 위해 현장에 갔었다”며 말문을 열었다.



그는 이어 “촛불을 하트 모양으로 펼쳐놓고 근사한 프러포즈를 성황리에 끝낸 것까지는 좋았는데 촛불을 끄고 나니 온 바닥이 촛농 범벅이었다. 촛농 뒤처리가 모두 내 몫이었다. 그때의 아픈 기억이 지금도 너무 선명하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민수 프러포즈 일화를 접한 네티즌들은 “윤민수 프러포즈 일화, 류재현 불쌍하다”, “윤민수 프러포즈 일화, 후 아빠에게 저런 로맨틱한 면이 있었다니”, “윤민수 프러포즈 일화, 부인 부럽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