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노량진 수몰' 현장서 실종자 시신 1구 발견

서울 동작구 상수도관 공사 현장 수몰지에서 실종자 시신 1구가 발견됐다.



소방당국은 17일 오전 7시 50분쯤 잠수 구조대 4개 조를 투입해 수색작업을 벌이던 중 신원을 알 수 없는 시신 1구를 발견해 수습하고 있다고 밝혔다.



실종자의 시신이 발견된 것은 지난 15일 오후 5시 30분 한강 범람으로 배수지가 물에 잠겨 1명이 사망하고 6명이 실종된 지 이틀 만이다.



현재 수몰 현장의 수위는 4m 안팎까지 내려간 상태로, 소방 당국은 나머지 실종자 수색에 집중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관련기사

▶ 노량진 수몰지서 시신 1구 발견…수습중

▶ 감리단, 현장 15분 훑고 "이상무"…서울시, 전화로 OK

▶ 사고 사흘째 구조활동 재개…밤샘 배수작업 수심6m 낮춰

▶ "현장서 탈출" 인부 나타나…건설사 생존자 숨겨

▶ "'물 차오른다' 노량진 사고 전 현장서 보고 있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