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평택 파라디아 오피스텔, 11개 주택형 제공해 수요자 맞춤 선택



파라다이스그룹 계열사인 파라다이스 글로벌 건설이 경기도 평택시 평성읍 일대에 평택 파라디아 오피스텔(조감도)을 분양한다.



 이 오피스텔은 지하 6층~지상 14층 320실 규모에 전용면적 25~52㎡로 구성됐다.



 오피스텔이 들어선 평택 일대는 배후수요가 풍부한 지역으로 주목 받고 있다. 수도권 미국기지의 평택 이전으로 2016년 동북아 최대 규모의 미국기지가 조성될 예정이다. 부동산 관계자들에 따르면 최근 평택시가 이 일대를 국제문화특구로 추진하고 있어 새로운 외국인 주거지역이 들어설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인근엔 산업단지 배후수요도 풍부하다. 삼성전자의 고덕산업단지·아산 테크노벨리가 가까워 유동인구가 많다. 평택역과 평택버스터미널이 가까워 교통도 편리하다. 경부고속도로·평택~화성간 고속도로·1번 국도 등을 이용하면 서울과 수도권 주요 도심으로 접근이 가능하다.



 주택형은 총 11개 타입으로 구성돼 다양한 선택을 할 수 있다. 분양 관계자는 “직장인과 1~2 가구 수요자가 생활에 맞는 주거공간을 선택할 수 있다”고 전했다. 각 타입별로는 수납공간이 제공되며 심플한 인테리어로 꾸며졌다.



 내부는 층간 소음을 절감하는 특화설계가 적용됐다. 층간 슬라브 두께를 일반 오피스텔(150~200㎜)보다 더 두꺼운 300㎜ 이상으로 시공해 층간 소음을 줄였다. 냉장고·드럼세탁기 등의 생활가전도 제공된다. 간단한 운동과 산책을 즐길 수 있는 중정공원과 옥상공원과 328대 주차 공간도 마련했다.



 분양가는 3.3㎡당 590만원선. 중도금 50% 무이자 혜택을 제공한다. 입주는 2015년 2월 예정이며 견본주택은 서울 서초구 양재동 성문빌딩 1층에 마련됐다. 분양 문의 1599-1733.



강주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