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울 상도엠코타운, 대규모 근린공원에 둘러싸여 쾌적

서울 동작구 상도동에 풍부한 녹지공간을 자랑하는 중소형 브랜드 아파트가 분양된다. 현대엠코가 선보이는 상도엠코타운(조감도)이다.



상도엠코타운은 상도엠코타운 센트럴파크와 상도 엠코타운 애스톤파크를 합친 2441가구의 대단지다. 지상 10~18층 22개동 규모로 전용면적은 59·84·118㎡형이다.



지하철 7호선 숭실대입구역과 지하철 9호선 노들역이 가까워 교통이 편리하다. 88올림픽대로·남부순환도로도 인접해 강남·용산·여의도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이 아파트의 가장 큰 장점은 풍부한 녹지공간이다. 여의도 공원보다 면적이 넓은 상도근린공원이(26만 여 ㎡)가 단지 3면을 둘러싸고 있어 조망권이 뛰어나다. 근린공원에는 체력단련시설과 휴게공간 등 마련돼 각종 스포츠 활동을 즐길 수 있다.



주변엔 편의시설들이 모여있다. 이마트 에브리데이가 단지 내 입점해 장보기가 편리한다.



단지 중앙엔 커뮤니티 시설이 들어섰다. 골프연습장·GX룸·도서관 등이 마련됐다. 내부는 가변형 설계를 활용해 공간활용성을 높였다. 최첨단 모듈화 공법을 적용해 강한 바람과 지진에도 견딜 수 있다.



이번 분양은 잔여세대 대상으로 진행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현재 59·84㎡형은 이미 마감 됐으며 일부 118㎡형을 분양 중”이라고 말했다. 분양가는 118㎡ 기준으로 3.3㎡당 1980만~2150만원대다. 분양 문의 02-824-7000.



강주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