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외신 "아스널, 박주영과 계약 해지"

[중앙포토]
셀타 비고와 임대 계약이 끝난 박주영(28)이 방출 대상에 올랐다는 현지 언론의 보도가 나왔다.



3일(한국시간) 스페인 인터넷 신문 바벨은 “박주영이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에 임대로 진출했지만 실패했고 아스널이 박주영과의 계약을 해지한다고 밝혀 그의 올 여름 거취는 알 수 없다”고 보도했다.



박주영은 2011년 8월 31일 여름 이적시장 마지막 날에 극적으로 아스널과 2014년 6월까지 계약하고 프리미어리그에 입성했다. 이후 그는 주전 경쟁에서 밀리면서 벤치를 지키는 시간이 많아졌고 결국 스페인 프로축구 셀타 비고로 임대됐다.



임대된 이후에도 박주영은 이렇다 할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박주영은 지난해 8월 셀타 비고로 임대돼 컵 대회 포함 4골 1도움에 그쳤다.



박주영은 지난달 21일 논산훈련소에 입소해 현재 기초군사훈련을 받고 있다. 박주영의 국내 에이전트는 기초군사훈련을 마치는 대로 아스널로 돌아갈 것이며 해외 에이전트가 향후 거취와 관련해 방안을 물색하고 있다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